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뚱과 친구들 12일 일요일 ”작은 음악회“ 개최
암 투병을 통해 건강을 찾고 있는 ”가인“의 가수 김란영, 무대에 선다.
신한국기자 기사입력  2023/11/07 [21:27]
▲  행뚱과 친구들, 작은 음악회 홍보 포스터     © 신한국기자


행뚱과 친구들 리더 한기욱과 함께 가수 김지연
, 이영신, 최선 으로 구성된 행뚱과 친구들이 12일 일요일 오후 4, 경기도 진접 소재 소리소 빌리지에서 작은 음악회를 마련하였다.

 

이 작은 음악회는 그동안 소리소빌리지에서 색소폰 연주로 공연을 하고 있던 신한국TV”가 적극 추천하여 이루어진 음악회로서 신한국TV는 그동안 많은 선, 후배들을 소리소 무대에서 공연을 주관하고 나눔을 실천하며 다양한 무대를 선보여 왔다.

 

▲ 행뚱과 친구들 리더 가수 한기욱     © 신한국기자


한기욱 리더의 따뜻한 마음과 음악,

행뚱과 친구들 리더 한기욱에 대해서 싱어송라이터 미기가수는 어려운 후배들을 아끼고 늘 잘 챙기며 봉사활동도 많이 다니는 선배 한기욱을 보고 따듯한 가슴으로 어디든 달려가는 모습이 떠올라 간다라는 곡을 직접 작곡하여 생일에 맞추어 곡을 선물하기도 했다. 그리고 리더 한기욱은 간다라는 곡과 함께 본인이 작곡한 취하지 않는 술잔을 발표하기도 하였다.

 

▲ '가인' 가수 김란영 프로필     © 신한국기자


선생님과 아름다운 무대,

행뚱과 친구들 리더 한기욱은 이번 작은 음악회를 멤버들과 함께 준비하면서 카페여왕 가인의 주인공 김란영 씨를 게스트로 하여, 그동안 암 투병을 통해 건강이 많이 약해진 김란영 씨와 함께 작음 음악회를 만들어, 그의 제자들이기도 한 가수 김지연, 이영신에게 항상 힘이 되어주는 그런 든든한 버팀목이 되고 싶고, 제자들 역시 선생님과 함께하는 길이 너무나 행복한 순간들이라 선생님과 함께하고 싶다고 하면서, 누군가는 위로가 필요하고 누군가에게는 따스한 온기를 나누어 주는 그런 사람이 되겠다고 하는 후배들을 챙기는 모습이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가수 김지연, 이영신, 최선은 각자 솔로로도 활동하며 음악을 좋아하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그동안 노래 강사로 활동하면서 꾸준한 봉사활동을 하여왔고 자신들의 노래를 뒤늦게 발표한 가수이지만 그들의 열정과 노력, 멋지고 아름다운 인생을 펼쳐 나가고 있는 행뚱과 친구들에게 앞으로도 봉사 활동도 꾸준히 하는 모습을 기대해 본다.

 

▲ 행뚱과 친구들, 좌) 가수 최선, 긴지연, 이영신, 한기욱, 뚝섬에서 버스킹중     © 신한국기자


엔딩 무대를 고민 중이던 신한국TV는 후배들에 대한 사랑이 넘치며, 열정과 파워를 겸비했으며, ’카페 음악여왕 가수 김란영을 물심양면으로 뒤에서 도와주고 있는 행뚱(한기욱)과 이번에 작은 음악회를 주관하게 되었다면서 행뚱과 친구들리더 한기욱, 혼성듀엣팀으로 결성된 가수 김지연 사랑은 일방통행“, 가수 이영신 내 인생에 후진은 없다“, 가수 최선 인생 시계등과 함께 버스킹 과 봉사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는 팀을 선정하여 소리소빌리지 2023년 엔딩 공연을 주선하게 되었으며 다른 이에게 희망과 행복을 전하고자 합니다.

 

행뚱과 친구들 의 작은 음악회는 소리소빌리지에서 진행되며, 이 음악회는 유튜브 채널 신한국TV’를 통해 4시부터 실시간 중계 될 예정되어 있으며, 모든 이에게 따뜻한 음악과 추억, 감동을 선사할 것입니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
방송연예부 국장 신한국
 
광고
기사입력: 2023/11/07 [21:27]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