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외국어대학 K-컬쳐 글로벌연구소&글로벌 외교관 포럼 성료
글로벌 인재육성, 해외취업 및 국제교류 활성화 주제 9월 전문가 특강 마련
김미연기자 기사입력  2023/09/17 [11:22]

[국악신문사 사회=김미연기자]부산외국어대학교 K-컬쳐 글로벌연구소(소장 류영철 글로벌미래융학부장)는 지난 21일 저녁 부산외대 트리니티홀 1층 D109호에서 부산외대 글로벌 인재 육성

및 해외 취업 도전과 과제, 국제교류 활성화 방안이란 주제로 Heikki Ranta(헤이키 란타) 주한 핀란드 상공회의소 회장&Zena Chung(제나정) 글로벌 외교관포럼 회장 초청 전문가 특강을 진행했다. 

 

▲ 지난 14일 오후 진행된 부산외대 K-컬쳐 글로벌연구소의 글로벌외교관포럼 회장 초청 특강에 앞서 (왼쪽부터) 김성훈 부산외대 특임교수, 제나 정 글로벌외교관포럼 회장, 장순흥 부산외대 총장, 헤이키 란타 주한 핀란드 상공회의소회장, 류영철 부산외대 글로벌미래융합학부장이     ©국악신문사

이들은 특강에 앞서 장순흥 부산외국어대학교 총장을 만난 자리에서 지역 대학의 세계화에 대해 의견을 나누며, 인도와 네팔, 핀란드, 유럽 국가 등 국제도시 부산의 2030 부산세계엑스포 유치 부산과 부산외대의 전문성을 세계에 널리 알리고 다양한 유학생간 국제교류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지역대학의 국제화에 대해 많이 공감했다. 

 

장순흥 총장은 "최근 정부의 유학생 유치 확대정책과 발맞춰 부산외대가 선도적으로 외국인 유학생 유치 확대를 위한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넓혀 지방대학의 국제화, 세계적인 대학으로 발돋움해 다양한 분야에서 경쟁력 강화에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나 정 회장은 “미국, 캐나다, 인도 등 세계 다양한 외교 네트워킹을 기반으로 글로벌외교관포럼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한ㆍ인도 비즈니스센터를 인도 수도인 뉴델리를 포함해 29개 주와 인도 전 지역에 개소할 예정이”라며 “대한민국의 문화ㆍ교육ㆍ예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국제교류와 협력이 이어질 수 있도록 가교역할을 하겠다고”고 밝혔다.

 

이날 특강에는 부산외국어대학교 K-컬쳐 글로벌연구소 류영철 교수를 비롯해 연구소 부소장인 김성훈 부산외대 특임교수가 사회자로 나섰고 구본영 기장군의회 경제안전도시위원장, 박대조 전.양산시의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첫 번째 강사로 나선 Heikki Ranta(헤이키 란타) 주한 핀란드 상공회의소 회장은 “사람들이 핀란드하면 노키아를 많이들 기억한다며 북유럽 발트해 연안에 있는 스칸나비아 국가인 핀란드의 산업과 문화를 소개하고 핀란드에서의 K-컬쳐 영향력을 설명했다.” 

 

또, “세계 청년들이 모여 다양한 주제로 토론을 벌이는 비정상회담과 KBS 이웃집 찰스에 아들 레오 란타와 함께 출연한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이어 “한국은 이미 세계 청년들이 주목하고 있는 문화 강국이라며 핀란드 유럽 등 세계 우수한 기업들이 많다며 아들 레오 란타처럼 부산외대 학생들도 다양한 분야에 도전하고 세계무대로 진출하길 기원하고 응원한다.” 밝혔다.

 

이어, Zena Chung(제나정) 글로벌 외교관포럼 회장은 이날 특강에서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박찬호 박세리 김연아 싸이 등 대한민국은 세계적인 문화 예술 스포츠 스타와 글로벌 리더를 배출한 민족이다.”며 “부산은 대한민국의 제2의 수도라며 지방의 특색 지방대학이 갖추고 있는 장점을 특화시켜 꾸준히 노력하면 세계에서 인정 받을 수 있는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수 있다고 강조 했다.” 

  

부산외대 K-컬쳐 글로벌연구소장인 류영철 글로벌미래융학부장은 “이번 특강을 통해 젊은 청년들이 글로벌 인재로 거듭나고 해외 진출에 많은 도움이 됐으면 한다. 또 앞으로 글로벌 감각을 키우기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는 인사들을 특강 강사로 모셔 해외 취업, 진출에 도움이 되는 알찬 특강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이날 사회를 맡은 김성훈 부산외대 특임교수는 “지역대학과 지방도시의 국제화를 통해 한국 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양극화 소득불균형 저출산 고령화 지방소멸 기후위기 환경 문제 등 다양한 주제로 부산외대 K-컬쳐글로벌연구소가 중심이 돼 전문가 특강과 국제적인 세미나를 통해 해외 인적교류사업, 유학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미연기자 gugakpaper@kakao.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김미연 사회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
 
광고
기사입력: 2023/09/17 [11:22]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