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이성경-김민재-이신영, 건물 붕괴 현장 도착 ‘아비규환’
안정은기자 기사입력  2023/05/25 [09:54]

 

 

[국악신문사 문화=안정은기자]‘낭만닥터 김사부3’안효섭,이성경,김민재,이신영이 건물 붕괴 현장에서 의료 활동을 펼친다.

 

SBS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극본 강은경,임혜민/연출 유인식,강보승/제작 삼화네트웍스,스튜디오S)측은9회 방송을 앞두고,재난의료지원팀(DAMT)으로 출동한 서우진(안효섭 분)-차은재(이성경 분)-박은탁(김민재 분)-장동화(이신영 분)의 긴박한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9회에서는 건물 붕괴 사고로 소방비상대응2단계가 발령되고,거점병원이 된 돌담병원의 모습이 그려진다.재난 사고를 맞게 된 돌담져스의 모습이 긴장감 넘치게 그려질 예정이다.생사가 오가는 현장에서 한 생명이라도 더 살리기 위해 노력하는 돌담져스와 그들의 손길을 기다리는 환자들의 이야기에 관심이 집중된다.

 

공개된 사진 속 건물 붕괴 장소에 도착한 서우진과 차은재는 눈 앞에 펼쳐진 참담한 현장을 바라보고 있다.처참하게 무너진 건물과 다친 채 빠져나온 사람들의 모습도 보인다.한쪽에서는 구급대원들이 구조를 진행 중인,그야말로 아비규환의 상황.급하게 현장에 온 듯 사복을 입고 있는 서우진,차은재는 빠르게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

 

박은탁,장동화도 신속하게 합류해 눈길을 끈다.혼잡한 현장 속에서 돌담져스4인은 침착하게 환자들의 상태를 살피고 있다.현장에는 뿌연 먼지와 콘크리트 잔해들이 가득하고,그 속에서 고통을 호소하는 환자들이 속출한다.아직 건물에 매몰돼 빠져나오지 못한 사람들도 있는 상황.심각한 돌담져스의 표정이 예상보다 큰 사고를 짐작하게 해 긴장감을 드리운다.

 

건물 붕괴 사고 에피소드는 방송 전부터 실제 현장을 방불케하는 예고 영상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제작진은“건물 붕괴 현장을 구현하기 위해 장소 선정부터 촬영,세트까지 현장감을 살리는데 많은 신경을 썼다.이제는 돌담병원 의료진 그 자체가 된 배우들도 상황에 몰입한 치열한 연기를 펼쳤다”라며, “한 생명이라도 살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돌담져스의 활약과 긴장감을 안길9회 방송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SBS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9회는5월26일(금)밤10시 방송되며, 10회는27일(토)밤9시50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 SBS ‘낭만닥터 김사부3’

안정은기자 gugakpaper@kakao.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
문화부 기자 안정은
 
광고
기사입력: 2023/05/25 [09:54]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