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N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문화재단, 5월 마지막주 문화예술 프로그램 향연 “나에게 맞는 예술, 나답게 즐기자”
중앙시장 지하에서‘공예와의 핏-니스’나에게 맞는 예술 찾고
안정은기자 기사입력  2023/05/24 [17:19]

[국악신문사 문화=안정은기자]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이창기)이 5월 마지막주 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풍성하게 준비했다. 황학동 신당창작아케이드에서는 공예 예술가와 교류를 통해 나에게 맞는 예술을 찾는 시간을 마련하고, 서울시청 지하에서는 공연과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으로 각자 문화예술을 즐기는 나다운 방법을 찾는다. 


신당 중앙시장 지하에 위치한 신당창작아케이드는 ‘공예와의 핏-니스(fitness)’를 주제로 자신의 취향에 맞는 창작 클래스, 아트마켓 등을 운영한다. ▲ 공예 작업 기술을 이용해 개인 소품을 만들 수 있는 13개의 창작 클래스, ▲ 35명의 입주 예술가의 작품을 합리적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아트마켓, ▲ 예술가의 작업실을 둘러보는 오픈 스튜디오를 포함해 공예전시 <공예자리>와 방문객 휴식을 위한 ‘건강살롱’을 비롯해 비만치료 전문 365mc에서 제공하는 후원 이벤트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서울시청 지하에서 홀수 달 마지막주에 진행하는 프로그램‘활짝 시리즈’는 다양성에 대한 존중, 일상의 가치를 주제로 핸드팬 공연,  강연 등을 운영한다. ▲ 친환경 가치 실현을 위한 ‘플라스틱 달고나 비즈팔찌 만들기’, ‘천연수세미와 삼베천 샤워타올 만들기’ ▲ ‘사회속의 다양성’에 대한 방송인 타일러 라쉬의 강연 ▲ 스위스 악기인 핸드팬 연주와 명상체험을 포함하여 볼거리 가득한 마켓과 함께 특별한 캐리커쳐 그리기, 1인 셀프 사진 촬영 스튜디오, 가족 또는 친구와 함께 찍는 흑백사진 촬영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가득하다. 

 

서울문화재단 이창기 대표이사는“직장인들이 많은 서울시청과 최근들어 청년들이 많이 찾는 신당 중앙시장에 위치한 두 공간에서 진행하는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시민들의 일상에 색다른 즐거움이 되길 바란다”며, “가정의 달 5월의 마지막을 맞이하여 혼자 또는 가족 친구와 같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향유의 기회를 보다 더 많은 시민이 함께 누렸으면 한다”고 전했다. 

 

프로그램 참여 예약 등 자세한 사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안정은기자 gugakpaper@kakao.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
문화부 기자 안정은
 
광고
기사입력: 2023/05/24 [17:19]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