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국가예산 서민·소상공인·중소기업을 위해 쓰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20/07/01 [17:51]

[국악디지털신문 정치=김태민기자]이규민 국회의원이 30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이하 ‘예결특위’) 위원으로 선임되었다. 이번 선임은 송옥주 의원이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추가로 배정이 이뤄진 것으로, 이에 따라 이규민 의원은 산업자원통상중소벤처기업위원회와 예결특위 두 개의 상임위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 이규민 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 선임     © 국악예술신문

 

예결특위는 국회의 상설특별위원회로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및 국가 결산을 심사하며, 기획재정부 소관 재정관련 법률안 등에 대해 협의한다. 국가예산의 규모와 사용처 등을 살펴 국가정책을 방향을 제시하고 견제하는 셈이다. 예결특위 소속 의원은 50인이다.

 


이규민 의원은 선임과 동시에 3차 추경안 심사를 위해 개회한 위원회에 출석하여 국무총리 등 참석한 정부 당국자를 상대로 질의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를 상대로는 “철도산업을 그린뉴딜사업에 포함시켜야 한다”고 주장, 긍정적인 답변을 얻어냈다. 또 재난지원금의 효과를 언급하며 “2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경안 편성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홍남기 부총리를 상대로는 “고효율 가전제품 구입시 제공하는 환급 예산이 대기업에 편중된 지원이 되지 않도록 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예결특위 위원 선임과 관련하여, “예산과 정책은 동전의 양면으로 적재적소가 가장 중요하다. 국민의 피땀으로 만든 예산이 당면한 코로나19로 인한 사회경제적 위기를 극복하고, 큰 고통을 겪고 있는 서민의 삶과 소상공인· 중소기업의 생존을 위해 적시에 쓰일 수 있도록 감시와 견제의 본분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김태민기자 gugakpeople@gugakpeople.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디지털신문신문!
사람이 하늘이다.
 
광고
기사입력: 2020/07/01 [17:51]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