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라디오스타’ 장민호 VS 임영웅, 거침없는 폭로전! ‘미스터트롯’ 참가 이유 대반전! ‘장시샘’ 캐릭터 하드캐리!
김정화기자 기사입력  2020/04/01 [14:34]

 

 

‘미스터트롯’ 장민호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임영웅과 거침없는 폭로전을 벌인다. 이 가운데 장민호가 반전의 ‘미스터트롯’ 참가 이유를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늘(1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하는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으로 꾸며진다.

 

장민호는 1세대 아이돌 그룹 ‘유비스’로 데뷔 이후 발라드, 트로트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우여곡절을 겪었다. 2014년 ‘남자는 말합니다’로 마침내 ‘트로트계의 BTS’가 된 그는 돌연 ‘미스터트롯’에 출연, 노련한 무대로 인기를 끌며 최종 6위를 차지했다.

 

데뷔 24년 만에 첫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장민호가 달라진 위상을 뽐낸다. 그는 가는 곳마다 어머니들의 열차 행렬이 이어진다며 “’미스터트롯’ 방송 2주 만에 다른 인생이 됐다”라고 행복한 소감을 전했다.

 

하지만 ‘미스터트롯’ 과정이 순탄치만은 않았다고. 장민호는 큰 부담감 탓에 중도 포기를 생각했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어 그는 최종 결과에 대해 “순위는 만족하지만..”이라며 솔직한 심정을 고백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고 전해진다.

 

장민호는 남다른 예능감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임영웅과 거침없는 폭로전을 벌이는가 하면 “얘네들이 잘되는 꼴은 못 본다!”라며 진-선-미 주인공들을 한껏 질투하는 ‘장시샘’ 캐릭터로 웃음을 하드캐리한 것. 특히 그의 ‘미스터트롯’ 참가 이유에도 엄청난 반전이 숨겨져 있어 궁금증이 증폭된다.

 

장민호의 추억의 광고가 공개돼 웃음을 더한다. 광고 모델로 연예계에 입문한 그는 과거 대기업 광고에 충격적인(?) 비주얼로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고.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모두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이후 아이돌 그룹 ‘유비스’로 정식 데뷔에 성공한 장민호. 당시 손담비와의 특별한 인연을 언급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뜻밖의 장소에서 공연하는 등 다사다난했던 에피소드를 털어놔 짠 내를 유발할 예정이다.

 

예능 진(眞) 장민호의 웃음 하드캐리는 오늘(1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기사입력: 2020/04/01 [14:34]  최종편집: ⓒ 국악디지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