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미술/전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여수 달빛갤러리, 김현지 개인전《 맞물림 》개최
이현신기자 기사입력  2024/06/12 [15:30]

 

[국악신문사 문화=이현신기자] 여수시 고소동 달빛갤러리에서 내달 7월 12일까지 지역작가 김현지 개인전《맞물림》을 개최한다.

 

김 작가는 국립전주박물관과 전북도립미술관 등 국내 여러 지역에서 개인전 및 그룹전을 진행한 경력이 있는 여수지역 작가다.

 

이번 전시는 대중에게 익숙한 한지의 모습과 다양한 소재의 평면 위에 선과 평면으로 형태와 방향성을 표현한 새로운 한지 조형의 물성(物性)을 선보인다.

 

한지의 기하학적 모습은 내면의 모습을, 그 바탕을 외면으로 설정하고 이를 시각적으로 나타내 다양한 모습의 외면과 작가 내면의 심오한 고민을 담아냈다.

 

전시 담당 학예연구사는 “이번 전시에서는 내면과 외면이 어떻게 상호작용하며 구분되고 결합되는지 관찰하는 흥미로운 기회를 제공한다”며, “관람객들 개인의 시선과 경험, 그리고 내면의 심리가 작가의 내면 인식과 교차하는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여수 달빛갤러리의 관람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12시부터 오후 1시까지 점심시간과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전시는 무료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현신 사회문화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국악신문!
기사입력: 2024/06/12 [15:30]  최종편집: ⓒ 국악신문사
 
  • 도배방지 이미지